Random Walker on Earth

http://afterdan.kr

Menu Close

중남미와 본토 스페인어의 차이점 (1)


영어에 영국영어미국영어라는 차이점이 있듯이, 스페인어도 크게 본토 스페인어중남미 스페인어로 분류된다. 그리고 그 차이는 영국영어와 미국영어 사이의 그것보다 조금 더 크다는 평가가 일반적이다.

스페인어를 공부하는 분들이 참고하실 수 있도록, 글쓴이가 여행하면서 접한 여러 가지 지역별 스페인어의 차이점에 대해 여기 소개해보려고 한다. (* 글쓴이 또한 아직 공부하는 입장이므로 수정할 내용이 있으면 얼마든지 지적해주시기 바랍니다)



* 본토 스페인어와 중남미 스페인어의 유래

여러개의 왕국으로 분리되어 싸우던 스페인이 하나로 통합된 것은 오늘날 마드리드 부근에 위치했던 까스띠야(Castilla) 왕국에 의해서였다. 그래서 까스띠야국의 언어인 까스떼야노(Castellano)가 현대 스페인어의 원형이 되었고, 스페인어는 오늘날에도 에스빠뇰(Español), 혹은 까스떼야노(Castellano)라고 불린다. 

중남미 스페인어의 경우는 15세기 스페인침략자들이 대부분 안달루시아(Andalucia) 지방 사람들이었기 때문에 까스떼야노에 안달루시아 사투리의 영향을 받은 언어가 되었다. 본토 스페인어와 차이나는 점은 사용하는 단어, 2인칭 복수대명사 Vosotros와 현재완료동사의 사용여부, 발음 등에 있으나 일반적으로 본토 스페인어와 중남미식 스페인어를 사용하는 사람들 사이에 의사소통에는 큰 지장이 없다.

스페인 본토에는 까스떼야노 이외에도 바르셀로나 부근에서 사용하는 카탈란(Catalan), 포르투갈어와 흡사한 갈레고(Galego/Gallego), 바스꼬(Vasco) 등등의 다른 언어가 사용되어 지방마다 갈등을 겪고 있다.



* 나라별 스페인어 발음과 억양의 차이
우리가 흔히 책에서 공부하는 발음은 현대 스페인어와 차이가 있는 경우가 많다. 가장 잘못 알려진 발음이 알파베또(Alfabeto)중 Y(이그리에가)와 LL(엘예/에제) 발음이다. 둘다 ㅇ발음으로 알려져 있으나 글쓴이가 만난 본토 스페인 사람중에서 yo(나)를 ‘요’로 발음하는 사람은 거의 본적이 없다(모두 ‘죠’로 발음함).

현대 스페인어에서 Y/LL 발음은 ㅇ발음이 아닌 ㅈ발음으로 변화(Yeísmo라 함)하고 있거나, 최소한 혼용되고 있는 것 같다. 마치 우리나라가 두음법칙으로 더 이상 ‘리발’이라 발음하지 않고 ‘이발’이라 발음하는 것처럼.


YLLCZG/J
본토 스페인어ㅇ/ㅈㅇ/ㅈɵɵㅎ(강)
콜롬비아 스페인어ㅎ(약)
멕시코 스페인어ㅎ(약)
중남미 일반스페인어ㅎ(약)
아르헨티나 스페인어ㅎ(강)

* 본토 스페인어에서 C/Z 발음은 영어의 번데기 발음(ɵ)이다. 이 글에서 나라별 스페인어는 각 나라의 수도 표준말을 기준으로 한다.


글쓴이가 즐겨 사용하는 예문을 하나 살펴보자. 발음 공부를 위해 쓴 아무 의미없는 문장이다.
Yo llevo llave y cerveza a Cartagena.
나는 열쇠와 맥주를 카르타헤나로 가지고 갑니다.

1. 이 문장을 본토 스페인어식으로 발음해 보면
Yo llevo llave y cerveza a Cartagena.
요 예보 야베 이 르베 아 카르타나 /
죠 제보 자베 이 르베 아 카르타
* 여기서 세르베사의 C / Z 발음은 번데기 발음(ɵ)이며, 카르타헤나의 ㅎ발음은 가래 끓듯 목구멍에서부터 나는 강한 소리이다. 한국인의 입장에서 본토 스페인어는 번데기 발음과 강한ㅎ 때문에 중남미 스페인어보다 발음을 익히기가 훨씬 어렵다.


2. 위의 문장을 콜롬비아식으로 발음해 보면
Yo llevo llave y cerveza a Cartagena.
죠 제보 자베 이 세르베사 아 카르타헤나
* Y/LL 발음으로 소리난다는 것만 주의하고 그냥 읽으면 된다. 콜롬비아식 특히 보고타의 스페인어 회화는 너무 빠르지 않고 정확한 발음에, 특이한 억양이 없어 흔히 중남미 스페인어의 스탠다드로 여겨진다.

3. 위의 문장을 아르헨티나식으로 발음해 보면
Yo llevo llave y cerveza a Cartagena.
쇼 셰보 샤베 이 세르베사 아 카르타~나
Y/LL 발음으로 하여 날카롭고 ㅎ발음이 강하다. 거기다 문장의 끝을 올려 끄는 특유의 억양이 있다. 아르헨티나의 스페인어가 독특한 것은 19세기에 많이 이주해 온 이태리 사람들의 영향이라는 것이 정설이다.

Argentino(아르헨티노)라는 단어도 아르헨티나 식으로 읽으면 ‘아르헨~노’가 된다. 더구나 아르헨티나에서는 스페인어의 2인칭 대명사인 tú보다 vos라는 독특한 단어를 사용하고 이에 따른 동사변화형을 따로 외워야 한다. 

스페인어를 욕심내어 배울 생각이라면 유별난 발음과 억양, vos 2인칭 대명사 때문에 아르헨티나에서 스페인어를 공부하라고 추천하기 꺼려지는게 사실이다. (개인적으로 스페인어 전공자들이 어학연수지로 왜 아르헨티나를 선호하는지 모르겠다. 필리핀에 가서 따갈로그식 영어를 배워오는 것에 비유할 수 있는데…) 

* 베네수엘라 스페인어도 아르헨티나 스페인어와 억양이 비슷한데, Y/LL 발음을 ㅅ으로 하지는 않는다.


관련 글목록

  • 간이 한국어-스페인어 사전 (여행용) (18)
    여행용 한-스페인어 사전 (2008년 8월 15일 버전)제작자: ㄷㅏㄴㅣ* 남미여행을 시작한 2005년부터 만들기 시작한 자료입니다. A4지 6장에 여행위주의 필수 단어 1400여개를 […]
  • 남미배낭여행 일정 짤때 참고할 사항 (9)
    이 주제에 대해 글을 써야할지 망설였습니다만... 최근 일부 블로거들의 무책임한 정보를 그대로 믿고 일정을 짜오신 피해자 사례가 속출하고 있는 관계로, 남미 배낭여행때 일정 짜기에 대해 약간의 조언을 드리고자 […]
  • 남미여행 준비하기 – 머리말 (4)
     - 대한민국에서 지구 반대편에 위치한 남미대륙 스페인어, 살사춤, 카리브해, 체게바라와 쿠바, 아르헨티나의 탱고, 카포에이라, 마추픽추, 정열의 브라질, 라틴, 세계 최대의 이과수 폭포, […]
  • 중남미 슬럼가를 체험하고 싶은 당신이라면 (16)
    * 이 글은 "5불당"이라는 여행동호회에 올렸던 글입니다. 한 여행자가 중남미에서 슬럼가에서 무료숙식 제공받으며 다녔다고 주장하고, 다른 여행자들에게 슬럼가 등 위험지역을 체험해보라는 글을 지속적으로 올리기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