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남미와 본토 스페인어의 차이점 (1)


영어에 영국영어미국영어라는 차이점이 있듯이, 스페인어도 크게 본토 스페인어중남미 스페인어로 분류된다. 그리고 그 차이는 영국영어와 미국영어 사이의 그것보다 조금 더 크다는 평가가 일반적이다.

스페인어를 공부하는 분들이 참고하실 수 있도록, 글쓴이가 여행하면서 접한 여러 가지 지역별 스페인어의 차이점에 대해 여기 소개해보려고 한다. (* 글쓴이 또한 아직 공부하는 입장이므로 수정할 내용이 있으면 얼마든지 지적해주시기 바랍니다)



* 본토 스페인어와 중남미 스페인어의 유래

여러개의 왕국으로 분리되어 싸우던 스페인이 하나로 통합된 것은 오늘날 마드리드 부근에 위치했던 까스띠야(Castilla) 왕국에 의해서였다. 그래서 까스띠야국의 언어인 까스떼야노(Castellano)가 현대 스페인어의 원형이 되었고, 스페인어는 오늘날에도 에스빠뇰(Español), 혹은 까스떼야노(Castellano)라고 불린다. 

중남미 스페인어의 경우는 15세기 스페인침략자들이 대부분 안달루시아(Andalucia) 지방 사람들이었기 때문에 까스떼야노에 안달루시아 사투리의 영향을 받은 언어가 되었다. 본토 스페인어와 차이나는 점은 사용하는 단어, 2인칭 복수대명사 Vosotros와 현재완료동사의 사용여부, 발음 등에 있으나 일반적으로 본토 스페인어와 중남미식 스페인어를 사용하는 사람들 사이에 의사소통에는 큰 지장이 없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