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 잉카문명의 상징 – 마추픽추(Machupicchu)


마추픽추(Machu Picchu)
는 흔히 잉카제국 최후의 비밀도시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건축에 사용된 돌 중에는 2천년 전의 것도 있는 등,
잉카 이전 문명이 지은 것을 보수해서 사용했다고 보는 것이 최근의 정설이다.
경작지나 건축물의 규모를 보면 거주인구는 2천명을 넘지 않았을거라고 한다.
 
해발 2,400m의 고지대에 누가, 언제, 어떤 목적으로
이렇게 큰 도시를 만들었을까.
 
 
잉카제국의 영광을 다시 한번…
최대의 영토를 자랑했던 9번째 황제 파차쿠텍 동상.

 
4백년 가까이 베일에 가려있던 마추픽추는 1911년,
미국인 인류학자 Hiram Bingham에 의해 다시 세상에 모습을 드러낸다.

원주민 소년의 증언에 의해 마추픽추를 발견한 그는 끝까지 이곳이
잉카제국이 스페인에 최후까지 항전했던 도시, “빌카 밤바”라고 믿었다.

 
입구를 벗어나면 보이는 첫번째 건축물.

 

거대한 규모… 마추픽추는 케추아어(잉카어)로 “늙은 봉우리”란 뜻이며,
오른쪽에 보이는 산이 “젊은 봉우리” 와이나픽추이다.

  남미의 토종 고산동물, 야마(Llama)




고도에 따라 다른 모습을 보여주는 마추픽추.
이런 거대한 규모의 도시가 어떤 용도로 사용되었는지는 의견이 분분하다.
어린이의 유골과 제단이 발견된 것으로 보아 다음과 같은 설이 있다.
 
1. 당시 제사장 계급을 양성하기 위한 신학교였다.
2. 왕족간 결혼(근친상간)으로 인해 태어난 장애아를 격리 보호하는 시설이었다.
 
 
잉카 브릿지로 가는 길목에서 한번 더 셔터를.

 
템플의 신령석, 에너지를 받기 위해 관광객들이 손을 내밀고 있다.
고산지대라 햇빛은 손등으로 쏟아지는데 신기하게도 손바닥이 따듯해진다.
 
 젊은 봉우리 와이나픽추로 가는 길.
 

와이나 픽추에서 본 마추픽추 전경.
 

구불구불한 길을 따라 마추픽추로 오른다.
과거에는 내려가는 버스를 따라잡는 “굿바이 소년“이 있었다고 한다.
먼저 떠난 버스를 지름길로 따라잡아 매 굽이마다 굿바이를 외치고 팁을 받는 소년들.
 
지금은 외국관광객들의 건의 – 학생은 공부를 해야한다는 – 로
방학때만 허용되고 있다고 한다.

 와이나픽추 정상에서.

 
사실 마추픽추는 비밀도시가 아니며 스페인도 그 존재를 알고 있었다는 설이 있다.
다만 접근하기가 까다롭고 길을 차단하기 쉬워 굳이 침략하지 않았다는 것.
 
그러나 마추픽추의 잉카인들은 언제 스페인인들이 침략할지 몰라 두려움에 떨었으며,
결국 이동에 방해가 되는 사람들을 생매장하고 도피하기로 결단을 내린다.
 
마추픽추에서 발견된 시체중 80%가 여자고 나머지는 아이들이었다고 한다.

 
마추픽추 지도.
이 옆에는 새로운 “세계의 7대 불가사의로 마추픽추를 추천해주세요”
라는 표어가 붙어있다.
 

와이나픽추에서 사진을 찍다.

6 comments On [페루] 잉카문명의 상징 – 마추픽추(Machupicchu)

  • 맨 마지막 사진 본인이신가요? 대단하시네요…너무 방대하고 좋은 정보에 입 쩍벌리고 갑니다.
    얼굴 좀 보여주시징 ^-^

    지금 외국에 있는데 남미나 아프리카쪽을 생각하고 있는데 너무 위험해서 고민만 많이 되네요. 경각심은 워낙 많은 편이긴 하지만요…

    • 하하;;; 잘생기지도 않은 얼굴이라서;;
      (포스트 올리다 보면 보실 기회가 있을 겁니다. ^^;)

      남미, 아프리카 둘다 위험한 곳이긴 하지만 그만큼 또 매력적인 곳이기도 하죠. 안전수칙을 지키고 상식선에서만 행동하면 큰 문제없이 여행할 수도 있습니다. ^^

  • 안녕하세요. 남미 여행의 안전에 관해서 찾다가 우연히 들렸습니다. 정말 좋은 정보와 경각심을 다시 한 번 주는 좋은 글이 많았습니다. 궁금한것이 있는데, 마추피추에 한 5시간 반정도 시간있느데, 와이나피추, 달의 신전, 잉카 브릿지등을 다 볼 수있을까요?

  • 위에 제리님 글에 답변도 할겸, 제가 마추피추에 다녀온글도 쓸겸… 댓글 답니다..

    우선 제리님// 5시간반이면 충분합니다. 오히려 남을수도 있겠는데요;;; 고산지대라(뭐 2000미터밖에 안되는 ‘언덕’이지만) 걸어다니는게 쉬운건 아니지만 (물론고산지대에 적응된 분이시면, 와이나 피추 오르는데도 문제 없습니다)

    제가 갔을땐(작년여름) 사람 진짜 많았었는데…(성수기라) 다니님의 사진에는 사람이 거의 없군요… 제가 찍은건 진짜 많은데…그리고 제가 몰랐던 객관적이고 또 이해가 갈만한 정보들을 제공해주셨군요. 감사합니다

    와니아피추 올라갈때 진짜 험하죠… 그리고 정상도 되게 위험하구요
    같이 트레킹갔떤 친구중 하나는 11분(!!!)만에 올랐다고 자랑을;;; 난 55분 걸렸는데;;

  • 설명이 잘되있는 좋은자료 감사합니다.
    공유해가요 ^^
    Facebook page 방랑

댓글 남기기

Site Footer

Sliding Sidebar

About Me

About Me

남미 콜롬비아와 인도네시아 발리에 살았던 여행자. 지금은 영상을 만드는 일을 본업으로 하고 있습니다.

Social Profiles

Categories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